보문사 (낙가산 普門寺)

  강화 보문사

서해를 굽어보는 낙가산 기슭에 자리한 고찰 보문사는 양양 낙산사와 금산 보리암과 함께 우리 나라 3대 해상관음 기도도량으로 널리 알려진 사찰이다.
  신라 선덕여왕 4년인 635년에 회정(懷正)대사가 금강산에서 수행하다가 이곳에 와서 절을 창건하고 관세음보살의 성적(聖蹟)에 의하여 산 이름을 낙가산, 절 이름을 보문사라고 하였다고 한다. 낙가는 관음보살이 상주한다는 산이름이고, 보문은 중생을 구제하기 위해 수없이 몸을 나투시는 관세음보살의 원력이 광대무변함을 상징하는 것이다.
  보문사는 절 위에 모신 눈썹바위의 불상이 영험하다고 하여 불자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는데 눈썹바위에서 내려다보는 서해의 절경이 장관이다. 점점이 흩어져 있는 자그마한 암초들과 무인도는 절로 경탄을 자아낸다. 새벽 동틀 무렵에 듣는 절 앞바다의 파도소리와 눈썹바위의 마애관음 보살상은 예로부터 내려오는 강화8경에 드는 명승지로 꼽혔다.
  보문사에는 불상을 모신 석실과 마애불이 있다. 석실은 천연동굴 속에 탱화를 모시고 21개의 감실에 석불이 안치되어 있고 마애석불은 높이가 32척, 폭이 11척의 관음보살상이다. 커다란 바위 안에 법당을 모신 석실은 국내 에서 매우 드문 양식. 입구는 좁지만 법당안은 호리병 구조로 상당한 넓이를 자랑한다.
  석실 옆으로는 민속 자료로 지정되어 있는 지름 69cm, 두께 20cm 나 되는 보통의 것보다 약 2배 가량 큰 맷돌이 있으며, 중창불사를 끝낸 대웅전, 삼성각, 명부전이 절마당에 위치해 있다. 그외 지방기념물 17호로 지정된 수령 약 600여년이나 된 향나무가 절 마당에 늘 은은한 향을 머금고 있다.
  현존하는 건물은 관음전·삼성각·큰방·범종각·석실 등이 있으며, 주요 유물로는 마애관음보살상과 맷돌·천인대 등이 있다.

 

 

마애관음보살상
종 목  시도유형문화재  29호
분류  마애불(부동산)  
소재지  인천시 강화군 삼산면 매음리 산293  

  석굴 법당 왼쪽으로 난 계단을 따라 올라가면 깎아지른 듯 우뚝 선 마애관음보살상이 나타난다. 인천광역시 유형문화재 제29호로 지정된 이 관음보살상은 보문사 주지 배선주 스님이 금강산 표훈사의 이화응 스님과 더불어 1928년 낙가산 중턱의 일명 눈썹바위 암벽에 조각한 것으로 높이 920㎝, 너비 330㎝이다. 이 마애관음보살상은 문화재적인 가치보다는 기도 성지로서 더 중요시되고 있는데, 이곳에서 기도하면 이루어지지 않는 일이 없다하여 지금도 신도들의 발길이 끊이지 않고 있다.


보문사 석실
종 목  시도유형문화재  27호
분류  석조기타  
소재지  인천시 강화군 삼산면 매음리 629-1

  인천광역시 유형문화재 제27호로 나한을 모신 나한전으로 사용되는 석굴사원이다. 넓이가 97평이 이 석실은 천연동굴을 이용하여 입구에 3개의 홍예문을 만들고, 동굴 안에 23개소의 감실을 마련하여 석가모니불을 비롯한 미륵·제화갈라보살과 나한상들을 안치하고 있다. 이 석불들은 신라 선덕여왕 때 한 어부가 고기를 잡다가 그물에 걸려 올려진 것들이라 하는데, 현몽대로 안치했더니 큰 부자가 되었다는 전설이 전해오고 있다.

맷돌
종 목  시도민속자료 01호
분류  생활용구    
소재지  인천시 강화군 삼산면 매음리 629-1  

  인천광역시민속자료 제1호인 맷돌은 이 곳의 승려와 신도들이 사용하던 것으로 지름이 69㎝, 두께가 20㎝나 되어 일반용보다 두배 정도 큰 화강암 맷돌이다. 그러나 앞부분의 일부가 파손되어 있다.

천인대
  길이 40m, 폭 5m의 큰 바위로, 이 절의 창건 당시 인도의 한 큰스님이 이 천인대에 불상을 모시고 날아왔다는 전설이 있다. 그 뒤 이 바위는 법회 때 설법하는 장소로 사용되었는데, 이 바위 위에 1,000명이 앉을 수 있다고 하여 천인대(千人臺)라는 이름이 붙었다고 한다.
 

보문사향나무 (普門寺香나무)  
종 목  시도기념물 17호
분류  식물  
소재지  인천시 강화군 삼산면 매음리 629-1  

  보문사 석실< 石室 > 앞 큰 바위틈에서 자라고 있는 이 향나무는 입구의 은행나무와 마당에 있는 두 그루의 느티나무와 더불어 서로 대비< 對比 >와 조화< 調和 >가 잘 이루어져 있다. 향나무의 밑동 직경< 直徑 >은 2.1m이며, 땅 위 1.2m 부위의 둘레가 3.2m 정도로 용트림을 하고 1.7m 높이에서 원줄기는 동서쪽으로 갈라져 동쪽 것은 둘레가 1.3m이고 서쪽 것은 둘레가 1.5m이다. 6·25동란 중에 죽은 것같이 보였으나 3년 후에 다시 소생하였다고 한다.

                                                 뒤로....